진흥원포커스

리뷰 네비게이션

본문내용

진흥원포커스

제목

전주국제영화제에서 만나는 전주이야기

본문 내용

【전주=뉴시스】한훈 기자 = 전북 전주지역의 이야기들이 애니메이션과 뮤지컬영화로 소개된다.
 
3일 전주시에 따르면 전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서문산성)은 제20회 전주국제영화제 기간인 이날부터 10일까지 영화제 메인행사장인 전주라운지(옥토주차장)에서 전주 관련 프로모션 행사를 연다.
 
행사는 지역 콘텐츠기업이 제작한 애니메이션과 뮤지컬영화를 영화인과 관람객에게 알리고자 마련됐다.  
  
먼저 애니메이션 기업인 (유)올빼미하우스(대표 배효상)는 전라감영을 배경으로 콩쥐팥쥐전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판타지 퓨전사극 3D애니메이션인 '콩쥐별전 전주성의 비밀'을 공개한다.  

영화제 기간에 올빼미하우스는 고사동 전주라운지에 프로모션 부스를 마련해 애니메이션 예고편을 상영하고 경품을 주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올빼미하우스가 제작한 애니메이션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주관한 ‘2018 지역전략산업 특화과제 개발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돼 제작됐다.

올빼미하우스는 정부 예산 2억4000만원과 시비 3200만원을 지원받아 애니메이션을 만들었다. 이 애니메이션은 올 하반기에 전주디지털독립영화관에서 상영될 예정이다.
  
또 ㈜하늬바람(대표 김주한)이 제작한 전주의 권번기생 출신 예술인인 남전(藍田) 허산옥의 이야기를 모티브로 한 뮤지컬 힐링영화 '어게인'도 함께 만나 볼 수 있다.
  
전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 관계자는 "지난 2015년도부터 지역 특화 소재 기반의 콘텐츠를 개발하고 지원하고 있다"면서 "기업들이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bae2604 | 조회 25 | 2019-05-08 10:15

첨부파일

  • 구글

리뷰 네비게이션

디자인구성요소

화면 맨 위로 이동

오른쪽 메뉴